어스틴 지난해 교통사고 사망자 76명으로 감소 "청신호?"
2015년 102명, 2016년 79명에서 연속 감소 ... 전문가들
DATE 18-02-08 05:26
글쓴이 : 어드민      
newsEngin.21181546_rbb-290-fatal-wreck-2.jpg

지난해 12월 21일 33세의 세인 골드스타인(Shane Goldstein) 씨가 1997년형 혼다 CRV를 어스틴 남부의 버튼 드라이브(Burton Drive)에서 몰고가다 미끄러져 콘크리트 벽을 들이받고 사망했다. 골드스타인 씨는 2017년 어스틴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한 76번째이자 마지막 희생자였다. 
2017년 76명 사망자는 2015년 102명과 2016년 79명에서 연속 감소한 숫자다. 
2017년 어스틴에서의 사망자 발생 차량 충돌 사고 역시 2016년에 비해 7% 감소했다. 
76명이 사망했지만 충돌 사건은 71회로, 한번 충돌에 다수 사망자가 발생하기도 했다.
2016년에는 77회 충돌 사고에서 79명이 사망한 바 있다. 2016년은 2015년의 102명 사망에서 대폭 감소한 셈이다.  
어스틴 공공안전위원회에 어스틴 경찰국이 보고한 바에 의하면 지난해 보행자와 오토바이가 연루된 사망자 발생 교통사고 수는 감소했지만 자전거 주행자 사망 수는 증가했다. 
2017년에 교통사고로 23명의 보행자가 사망했는데 2016년 28명에서 감소했다. 
오토바이 운전자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2017년에 11명이었다. 2016년에는 13명이었다. 
자전거 주행자 교통사고 사망자는 2016년 2명에서 2017년 4명으로 증가했다. 
2017년 71건의 사망자 발생 교통사고에서 최소 35건은 음주운전이 연관된 것으로 경찰은 발표했다.
어스틴의 교통사고 사망자를 2015년까지 제로로 만들겠다는 비전 제로(Vision Zero) 프로그램 매니저인 프란시스 라일리(Francis Reilly)는 교통사고 사망자 수 감소가 어느 정도 긍정적이긴 하지만 유의미한 것인지에 대해서는 아직 단정하기 어렵다고 말한다. 
장기적으로 봤을 때 사망자 수가 오르락 내리락 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최소 몇년은 감소 추세가 이어져야 확정적으로 말할 수 있다는 것. 
비전 제로 프로그램은 자동차 충돌 사고에 대해 검토해서 엔지니어링, 경찰력, 교육, 정책 등을 통해 자료에 근거한 전략과 해결책을 고안해내려는 시도다. 
특히 충돌사고가 빈번한 교차로 등을 지적해내 원인을 시정하는 식의 노력을 한 결과, 해당 교차로에서의 사고가 2016년과 2017년에 감소했다는 식이다. 
어스틴에서의 연도별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다음과 같다. 
▲2007: 60, ▲2008: 59, ▲2009: 62, ▲2010: 49, ▲2011: 55, ▲2012: 78, ▲2013: 75, ▲2014: 63, ▲2015: 102, ▲2016: 79, ▲2017: 76. <준 리>
■ 이 기사는 www.austinnewskorea.com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instargram으로 보내기
    

[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취업이민 닭공장
andreakim
휴람
 
 
뉴스코리아  |  위플달라스  |  옐로우페이지 뉴스코리아 카카오스토리 뉴스코리아 인스타그램 핫딜뉴스코리아 뉴스코리아 e-paper 위플달라스 AP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