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은행, 인도 커뮤니티에 ‘하비’ 구호금 전달
맷 퓨어 전무, 세와 인터내셔널(SEWA International) 휴스턴 지부에 1만 달러 기부
DATE 17-10-06 06:00
글쓴이 : 토부장      
Han_Mi_Bank.jpg
▲ 한미은행이 대표적인 인도계 커뮤니티 단체인 세와 인터내셔널(SEWA International) 휴스턴 지부에 1만 달러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한미은행이 대표적인 인도계 커뮤니티 단체에 허리케인 하비 피해 복구를 위한 기부금을 전달했다.
한미은행은 지난 3일(화) ‘허리케인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한 커뮤니티 리셉션’을 휴스턴 게스너 지점에서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한미은행 최고대출행정책임자(CCAO)인 맷 퓨어 전무가 참석해 모하메드 타리크 텍사스 총괄 전무와 함께 인도계 최대 커뮤니티 단체 중 하나인 세와 인터내셔널(SEWA International) 휴스턴 지부에 1만 달러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세와 측은 한미은행의 기부금을 허리케인 하비로 피해를 입은 휴스턴 커뮤니티의 복구 지원에 사용할 계획이다. 
이 단체는 허리케인 하비 발생 이후 전담 조직을 구성해 피해 지역 및 주택 청소와 건축 등에 발 벗고 나서는 등 피해자들에 직접적인 도움을 제공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기테시 데사이 세와 인터내셔널 휴스턴 지부장, 아누팸 레이 인도 주휴스턴총영사 등 커뮤니티 및 비즈니스 리더 40여명이 참석했다.
한미은행은 허리케인 하비가 휴스턴 일대에 큰 피해를 남기고 간 직후 최대 10만 달러 규모의 기부금을 포함한 종합적인 지원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토니 채 기자 press@newskorea.com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instargram으로 보내기
    

[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취업이민 닭공장
휴람
뉴스코리아  |  위플달라스  |  옐로우페이지 뉴스코리아 카카오스토리 뉴스코리아 인스타그램 핫딜뉴스코리아 뉴스코리아 e-paper 위플달라스 APP